서민을 위한 복지는 소외되는 이들이 없어야 합니다

작성일
2018-09-14
첨부파일

서민을 위한 복지는 소외되는 이들이 없어야 합니다시각장애인 부부 조현영 최정일
글과 사진. 채지민 객원기자  |  cowalk1004@daum.net

 

 

 

 

 

 
 

자신의 2세를 위한 육아를 ‘덜 중요하게’ 생각하는 부모가 이 세상에 있을까? 자녀의 탄생은 그 자체로 부모의 존재이유가 되고, 이전보다 더욱 굳세게 살아가야 할 최고의 인생가치가 된다. 그게 바로 ‘2세’라는 의미인 것이다. 최근 한 대기업의 광고 영상으로 주목을 받은 한 가정이 있다. 우리는 광고의 내용이 아닌, 그 가족의 ‘오늘’을 만나고 싶었다. 시각장애를 가진 부부의 육아과정은 어떤 시행착오가 있고, 어떠한 남모르는 사연들이 실제 존재하는지가 궁금했기 때문이다. ‘2% 부족할 때’라던 예전 어느 광고와 같이, 행복 가득한 그들에게는 곁에 누군가가 있다는 믿음을 줄 2%의 도움이 항상 필요함을 확인하게 됐다. 조현영 씨와 최정일 씨 부부, 그들에게 지상 최고의 선물인 13개월 된 아들 최유성 군이 이번호 주인공이다.

 

전문보기: http://www.cowalknews.co.kr/news/articleView.html?idxno=16273

원문출처: 함께 걸음

 

공지사항 리스트
번호 제목 작성일
2019년부터 이렇게 달라집니다 2018.12.27
장애인 1:1 법률상담 신청하세요! 2018.10.02
전국 장애인 콜택시 주소록 2017.04.04
장애인 등록 시 진단비 및 검사비 지원내용 2017.01.04
전국 어디든지 찾아가는 장애인 무료 운전교육 2017.01.02
545 손에 좀 적어주세요 2019.01.18
544 그래, 우리는 투명인간이 아니다 2019.01.17
543 소소한 소통, 발달장애인용 취업 실용서 세 권 펴내 2019.01.15
542 장애인 삶은 여전히 골방이다 2019.01.14
541 주 2회 운동하는 장애인 23.8%, 비용 지원이 가장 필요 2019.01.11